기본 정보
FENNEC X kittybunnypony
Lucky Waves Leather Pouch
58,000원
수량증가수량감소
limited edition
JJPU0240
  • Description
  • Notice

Made In Korea의 원칙을 지키고 있는 두 브랜드가 협업으로 선보이는 레더 파우치 시리즈를 소개합니다. 모두를 위한 가죽 제품을 만드는 페넥과 키티버니포니의 감각적인 패브릭이 어우러진 를 만나보세요!

키티버니포니와 페넥의 두번째 협업은 '행운을 가져다 주는 상징'을 주제로 시리즈를 선보입니다. 모래사장의 수많은 조약돌 중 유난히 눈에 가는 하나의 조약돌 바다에서 만나는 수많은 파도 중 운 좋게 만나게 되는 행운의 파도 조약돌을 닮은 가죽 소재의 파우치 안에 리드미컬한 파도 패턴이 매치된 시리즈는 바다에서 만날 수 있을 행운의 상징들이 담겨 있습니다. 조약돌 모양의 파우치를 열 때마다 행운의 파도가 함께 하기를!

키티버니포니와 페넥의 두번째 협업 시리즈를 소개합니다. 조약돌의 둥글둥글한 쉐입을 모티브로 한 디자인이며 손에 한번에 잡히는 편안한 그립감이 특징이에요. 는 이탈리아에서 수입한 탄탄한 소가죽으로 제작된 세 가지 컬러의 레더 파우치입니다. 조약돌을 닮은 블랙, 그레이, 샌드 베이지 세컬러로 준비했습니다.

제품의 안감은 키티버니포니 특유의 청량하고 리드미컬한 파도 패턴이 매치되었습니다. 지퍼를 열 때마다 시원한 바다가 연상되어 기분이 좋아지는 제품이에요. 내부에는 두개의 카드 슬롯이 있습니다. 백인백,클러치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을 입니다.

아래 내용을 반드시 확인 후 구매해주세요. 이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불가합니다. PC/모바일 기기의 환경에 따라 보이는 색상이 다를 수 있습니다. 주문 전 Q&A 게시판을 통해 충분한 상담 후 신중한 구매 부탁드립니다.

특이사항: 앞, 뒷면에 페넥(Fennec)과 키티버니포니(kittybunnypony®)의 로고가 있습니다. 가죽 제품의 특성상 모든 제작분의 컨디션이 다릅니다. 미세한 주름, 얼룩, 스크레치가 있으며 밝은 컬러의 경우 위 현상이 눈에 잘 띄는 편입니다. 이는 천연 가죽 소재의 특성으로 불량 사항에 해당되지 않습니다. 이 사항에 예민하신 경우 충분히 상담해주세요. 지속적인 힘을 가하거나 액체 및 화기류에 닿으면 제품에 변형이 올 수 있으니 유의해주세요,

세탁 정보: 세탁이 불가능한 제품입니다. 오염된 부분만 손으로 가볍게 털어주세요.
  • Size & Material
  • 사이즈: 바닥면 18X2cm, 높이 14cm (±1cm)
    소재: 소가죽 (안감: 면 100%)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option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수량증가 수량감소
    (58000)

    Total

    0 (0)

     

     

     

     

     

     

     

    review

    writeAll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 하기

    상품사용후기
    no subject name date grademark
    1 [KBP STAFF PICKS] 시원한 파도와 함께 찾아온 FENNEC X kittybunnypony 두 번째 콜라보 ! studiostaff 2017-06-29 5점
    1. 1

    q&a

    writeAll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 하기

    Q&A
    no subject name date
    7 비밀글 상품관련문의. 디자인상담 [1] 이장미 2018-07-16
    6 비밀글 상품관련문의. 디자인상담 [1] 황미람 2018-06-30
    5 비밀글 상품관련문의. 디자인상담 [1] 김진영 2017-10-23
    4 비밀글 상품관련문의. 디자인상담 [1] 김진희 2017-07-10
    3 비밀글 상품관련문의. 디자인상담 [1] 박가빈 2017-07-03
    1. 1
    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