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품 게시판 상세
  • subject [KBP STAFF PICKS] 어른과 아이 모두를 위한 데일리 백!
  • name kbp
  • file
  • password




로우로우와의 협업으로 1월 초에 출시한 가방 시리즈들을
저희 스탭들도 사용해보았는데요.
오랜 기획 기간 동안 연구한 만큼 만족했던 것들,
그리고 준비중에는 생각치 못했던 부분들을
직접 사용해보고 서로 공유할 수 있었습니다.
여러분들은 어떻게 사용하고 계신가요?
저희 스탭들이 들고 다니며 느끼고 생각했던 부분들을
쉐어해보고자 합니다.




평소 데일리 백으로 사용했던 프라이탁 가방 사이즈에 익숙해져있던터라
처음 <로우로우 X 키티버니포니 화이트 유니버스 크로스백> 을 접했을 땐
저 같은 남자가 메기에 사이즈가 작은 것이 아닐까 조금 망설여졌어요.
직접 사용해보니 호보백 용도로 들고 다니기 딱 좋은 크기입니다.
포인트 패턴이 안쪽에만 있어서 패턴가방이 부담스러운 사람도
데일리로 무난하게 들고 다니기 좋았어요.




평소 주위에서 별거 다 가지고 다닌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이런저런 짐을 굉장히 많이 들고 다니는 편인데요.
<로우로우 X 키티버니포니 화이트 유니버스 크로스백>은
가방 크기에 비해 많은 수납이 가능했습니다.
여러용도로 나누어 사용하는 파우치들과 지갑, 드로잉북과 필통까지 담고도 공간이 남을 정도였어요.

특히 가방 앞쪽에 큰 사이즈의 포켓이 있어 급하게 꺼내야하는
교통카드나 지갑, 립밤같이 자주 쓰이는 물건을 넣고 다니기가 정말 편했어요.
가방 안쪽에 있는 포켓은 지퍼가 있어서 분실위험이 있거나
잃어버리기 쉬운 작은 USB, 열쇠같은 물건을 담기에 좋았습니다.

소재가 정말 가벼워서 돌아오는 설 연휴에 스페어가방으로 들고 갈 생각이예요.
많이 걷게되는 여행시에도 어깨가 무겁지 않게 들고 다니기 좋아서
여행을 앞둔 분들에게도 추천해 드려요!

COMMENT BY J
메종 키티버니포니 서울 쇼룸 매니저





옷장에 검정색 옷이 대부분인 저는 늘 가방이나 신발에서 포인트를 주려고 하는데,
블랙과 화이트가 포인트인 가방이라 부담스럽지 않았어요.
튼튼한 캔버스 재질이라 편하게 크로스로 둘러메고 다닐 수 있어서
요즘 밖에 나갈 때 계속 손이 가는 가방입니다.

기존에 같은 패턴으로 나왔던 호보백과는 다르게 끈길이 조절이 된다는 것이 저에게는 큰 장점이고,
가방안의 지퍼로 마무리된 수납공간과 가방 앞의 큰 주머니가
자잘한 짐이 많은 저에게는 안성맞춤이었어요.
그리고 자석 똑딱이로 가방안의 내용물이 쏟아질 위험없이 안전하게 보관되는 점도
실용적이라서 마음에 드는 가방이예요!


COMMENT BY HY
메종 키티버니포니 서울 쇼룸 스탭





아들과 함께 다닐때는 두손의 자유가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챙겨야할 짐도 많고 개인 짐도 있으니 말이죠. 패턴이 있는 백팩은 예쁘긴 하지만
전체룩에 잘 어울리진 않지요. 화이트 컬러는 거의 모든 룩에 어울린다는 것이
마음에 들었어요. 겨울에도 포인트가 되고 여름엔 시원하고 말이죠.
캔버스 소재에 우레탄 코팅을 입혀서 이염에 강한 것도 장점이에요.
5살 아들은 키즈용 백팩을, 저는 13인치 어른용 백팩을 매일 들고 다녀요.


사진은 잘 표현되지 않았지만 백팩의 끈을 안으로 집어 넣으면
직사각형의 크로스백으로도 활용할 수 있는데요.
직각의 비율이라 네모의 크로스백도 제법 괜찮답니다.
양 옆이 베지터블 가죽으로 스트랩이 달려있어서 캐쥬얼한 일반 백팩보다
좀 더 포멀한 느낌이 들어요. 눈에 거슬리지 않으면서 전체 룩을
마무리 해줄수 있어서 마음에 듭니다. 겉은 화이트 컬러지만
지퍼를 열면 화사한 유니버스 패턴으로 라이닝이 되어 있어요.
수납공간이 크진 않은 편이나 내용물을 한번에 볼 수 있어서 실용적이에요.
평일 뿐만 아니라 가벼운 외출을 하는 주말에도 편히 들고다닐수 있어요.



COMMENT BY H
키티버니포니 마케팅 디렉터





검정색을 좋아하기도하고 백팩 보다는 크로스백을 선호해서 '델피노 크로스백'을 선택했어요.
어느정도 예상은 했지만 기존 델피노 원단이 아닌 새로 개발한 원단임에도 먼지가 많이 붙더라구요.
매번 먼지롤러를 사용해야 하는 단점이 있기는 하지만 겨울철에 유독 울이나 퍼 소재로 된 옷을 입어서 그렇지
봄/여름이 되면 먼지 붙는건 훨씬 덜할 것 같아요.

2주 이상 사용해보니 원단특성 덕분에 가방 내부공간이 점점 넓어져서 더 많은 수납이 가능해졌어요.
사용초반 뻑뻑하게 느껴졌던 가방끈 조절도 유연하게 사용이 가능해졌습니다.
다른점보다 앞부분 포켓이 있는 점이 가장 편했고 가격대를 생각하면 가격대비 훌륭한 실용성을 지닌 가방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COMMENT BY JJ
키티버니포니 대표


댓글 수정

Password

/ byte

Password Ok Cancel

댓글 입력

Name PasswordReply List

OK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